> 라이프 > 여행정보
[여행]늦가을 설렘과 추억의 경춘선타고 가평여행MT부터 캠핑, 나비생태, 프랑스까지 한번여행으로 겨울보약 충전
가평저널  |  gpjn2011@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11.19  12:28:3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쁘띠프랑스
때늦은 가을비가 몇 차례내리면서 겨울문턱에 다가섰다.
늦가을색이 깊어진 요즈음, 수수한 듯 부드러우면서 친근하고 그리움이 묻어나는 곳 가평으로 떠나보자. 산 좋고 물 좋은 가평은 전 지역이 자연생태공원이라 불리만큼 아름다운 자연과 가볼 곳이 많아 관광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고장이다.
대성리, 청평을 품고 있는 가평군은 그 이름만 들어도 설렘이 일고 경춘선의 추억이 떠올라 엉덩이 들썩이게 하는 충동이 인다.

이번 주말 경춘선 전철에 올라 발길 닿는 곳이 풍경되는 곳 가평에서 상큼함과 넉넉함을 안아본다

 대성리역 주변 (대성호반, 각종 MT 장소)
경춘가도의 마석을 지나 구운천을 넘어 대성리역을 중심으로 북한강변에 펼쳐진 너른 들판은 자유로움과 싱싱함이다. 대성리역에 내려 역을 등지고 조금 걸으면 강변과 통하는 길에 이른다. 낯선 풍경에 걷다보면 어느새 강변에 와 닿는다. 강변에는 산책로와 잘 정비된 자전거길이 운치를 더해 흥얼거림이 절로난다.

특히 이곳은 MT하면 떠올리는 명소로 젊은이들은 물론 장년층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역 주변으로는 MT는 물론 피크닉장, 야영장등을 갖춘 펜션들이 들어서 가평의 자연에 흠뻑 취할 수 있다. 대성리는 때 묻지 않은 자연경관과 서울과의 가까운 접근성 덕분에 인기가 높다.
∙ 교통편 : 경춘선전철 이용, 대성리역에서 하차, 또는 청량리에서 수시로 운행되는 대성리행 버스이용
   
▲ 쁘띠프랑스2
 청평역 주변 (청평호수, 쁘띠프랑스, 잣 향기 푸른 숲 )
 가평8경중 제1경인 청평호반는 그 넓이만 580만평에 달한다. 파란물감을 뿌린 듯 청조한 빛의 청평호는 보는 것만으로도 속이 뻥 뚫린다.
청평호는 우리나라 수상레저의 발상지로 사계절 관광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또한 청평호를 끼고 돌아 남이섬까지 이어지는 강변도로는 드라이브 코스로서 훌륭하다.

 청평댐을 지난 자라섬과 남이섬방향으로 진행하다보면 형형색색의 지붕이 나타나는데 이곳이 쁘띠프랑스이다. 이곳은 국내유일의 프랑스풍 테마파크다. 이곳은 생텍쥐페리의 소설인 어린왕자를 콘셉트로 아기자기한 건물과 조각들로 꾸며져 여행의 재미를 더한다.

특히 150년 된 프랑스 고택을 그대로 옮겨 놓은 주택전시관에는 18세기와 19세기에 프랑스 주택에서 사용하던 각종기구와 생활용품도 전시돼 있어 프랑스 실생활을 엿볼 수 있다. 마리오네트 댄스 퍼포먼스, 인형극, 오르골 시연 등 다양한 공연도 이어져 동심과 따뜻한 행복을 얻을 수 있다.

전철, 버스 등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여행객은 청평역이나 청평버스터미널에서 가평시티투어버스나 고성리 방향 시내버스를 이용하면 편리하다.
   
▲ 잣향기 푸른숲 화전민촌
   
▲ 잣향시 푸른숲 산책로
사철 푸르고 상큼한 향이 눈과 코를 샤워시키고 발걸음을 가볍게 하는 곳이 잣 향기 푸른 숲이다. 이곳은 150만㎡의 면적에 사철 푸르른 잣나무 만 5만5천여 그루가 심어져 있다. 80년 이상 된 잣나무가 가장 많은 곳으로 여기서 뿜어 나오는 피톤치드는 상큼함과 싱그러움을 안겨준다.

이 안에는 4km에 이르는 산책로와 숲 체험과 산림치유를 얻을 수 있는 힐링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어 몸과 마음을 치유할 수 있다. 이곳은 대중교통 접근이 쉽지 않아 아쉬움이 있다.

위 치 : 가평군 상면 축정로 289-146 (☎031-8008-6769, 6771)

   
▲ 하늘에서 본 호명호수
 상천역 (호명호수)
∙ 교통편 : 경춘선전철 이용, 상천역에서 내려 걸으면 정상까지 1시간 30분.
상천역~상천역 주차장~상천초교~농촌테마파크~호명호수
가평8경중 제2경인 호명호수는 15만㎡(4만5천 평)크기에 2백67만 톤의 물을 담아 백두산 천지를 연상케 한다.
하늘과 맞닿은 이 호수 주변에는 팔각정과 전망대가 있어 이곳에 서면 푸른 물과 파란 하늘이 쪽빛을 만들어내 싱싱함과 젊음을 안겨준다.

특히 팔각정에 올라 시선을 반대편으로 돌리면 호명호수의 원 물길인 푸른색을 띤 청평호가 내려 보여 2층 호수 갖은 느낌을 준다.

1.9km 길이의 호숫가에서는 자전거도 탈 수 있다. 산 정상, 호숫가에서는 타는 자전거는 마치 신선이 된 듯하다. 호명호수와 더불어 산 아래로 길게 펼쳐진 계곡은 훌륭한 휴식처로서 등산과 함께 그 묘미를 즐길 수 있다.

이 호수는 안전과 자연보호, 주차난 해소를 위해 노선버스가 정상까지 운행한다. 승용차를 가져온 사람은 호수 입구에 마련된 주차장에 차를 세우고 노선버스로 옮겨 타거나 걸어 올라가야한다.

조금의 번거로움은 정상에 오르면 보상을 받고도 남는다. 호명호수는 다른 관광지와는 달리 속까지 정화되는 쾌적함과 상쾌함, 여유로움, 대자연의 신비를 만끽할 수 있기 때문이다. 호명호수는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개방되며 입장료는 없다.

∙ 교통편 : 경춘선전철 이용, 상천역에서 내려 걸으면 정상까지 1시간 30분.
상천역~상천역 주차장~상천초교~농촌테마파크~호명호수
   
▲ 자라섬오토캠핑장
 가평역 (자라섬오토캠핑장, 이화원)

 자라섬오토캠핑장은 국내최고·최대의 캠핑장이 있다. 이 캠핑장은 TV속에서도 많이 봐온 캐라반 등 다양한 시설이 눈길을 끈다. 캐라반엔 침대, 샤워실, 화장실, 옷장, 수납장, 냉장고 등이 모두 완비돼 있어 편안한 휴식을 즐기며 야영 온 기분을 만끽할 수 있다.

자라섬오토캠핑장은 직접 텐트를 가져와 즐길 수 있는 오토캠핑 190개 사이트와 캠핑차량이 이용할 수 있는 95개 캐러밴사이트를 갖추고 있다.
특히 캠핑장 주변엔 남이섬, 생태테마크인 이화원, 가평 짚-와이어 등 아름다운 자연과 함께 할 수 있는 관광지들이 즐비하다.
   
▲ 이화원 나비생태원
자라섬 오토캠핑장 옆에 자리한 이화원은 연인·친구·가족이 숲 속에서 소소한 이야기를 나누고 나비를 볼 수 있는 더 없이 좋은 장소다.
이화원(二和園)은 동양과 서양, 수도권과 비수도권, 경상도와 전라도 등 서로 다른 둘이 만나 조화를 이루며 더 큰 발전을 이룬다는 뜻을 갖고 있다.

공원내부에는 브라질의 커피나무, 이스라엘의 감람나무, 하동의 녹차나무, 고흥의 유자나무, 실개천, 과수원 등이 오밀조밀 어우러져 동서양의 자연생태를 만끽할 수 있다.

특히 요즈음 아열대 식물원이 주목을 받고 있다. 나비생태원이 자리하고 있기 때문이다. 1,000㎡의 규모인 이곳에는 나비가 알에서 깨어나 허물을 벗고 애벌레 과정을 거쳐 번데기가 돼 껍데기를 뚫고 나비로 탄생돼 날아다니는 과정을 직접 경험해 볼 수 있다. 호랑나비, 암컷 검은 표범나비, 제비나비, 부전나비 등 총 12종 4천여마리가 활동한다.

또한 호랑이, 나무 잎 모양의 국내외 희귀나비 표본 2300여종 전시돼 색다른 경험을 할 수 있다. 나비 표본 중에는 1억원 대 나비도 있다. 이나비는 해설사와 동행하면 알 수 있다.

∙ 교통편 : 경춘선전철 또는 itx-청춘 열차 이용 가평역에서 내려 걸으면 15분.
 

가평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도, 일본군성노예 피해자 생활안정지원금 인상
2
우리 국민 해외범죄 피해자 매년 증가, 1만 2천명 돌파
3
가평군, ‘호명산 잣나무 숲속 캠핑장’이용료 3만원 확정
4
가평군 공무원노동조합, 출범 1주년 행사 호응
5
가평군 교통약자이동지원센터 채용비리 의혹
6
가평 뮤직빌리지 조성사업 실상은 “허점투성”
7
지도자 수난지역 가평군.
8
연하초, 관악5중주 공연 관람
9
가평 署, ‘착한가게’ 현판식
10
마장초, 가을 대운동회 개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가평군 가평읍 연인2길 14 심천빌딩 3층 가평저널 | Tel 031-582-9743 | Fax 031-582-2129 | 사업자등록번호 : 132-81-75864
등록번호 경기 아 50160  | 등록일자 2010.11.12  | 발행일자 2010.12.15  | 발행인 최미경 |  편집인 황호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황호덕
Copyright © 2013 가평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pjn2011@naver.com
가평저널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