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0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북&씨네] 영화를 지배하는 '탕웨이'의 힘 <만추>
수인번호 2537번 중국인 애나(탕웨이)는 남편을 살해한 혐의로 수감되어 7년째 세상과 단절돼 있다. 그녀에게 어느날 전해진 어머니의 부고 소식으로 장례식 참석을 위해 주어진 3일간의 휴가는 애나의 멈춰진 시간에 파동을 일으킨다. 그리고 시애틀행 버스
안시현 기자   2011-02-27
[북&씨네] 드라마, 공포, 스릴러... 모든 것을 위한 최고의 선택 <블랙스완>
뉴욕시립발레단의 발레리나 니나(나탈리 포트만)에게는 발레가 인생의 목표이자 이유이다. 나니는 프리마돈나였던 베스(위노라 라이더)를 제치고 ‘백조의 호수’의 백조영왕으로 발탁된다. 하지만 그녀는 도발적인 흑조로는 부족하다는 감독 토마스(뱅상 카셀)의 지
안시현 기자   2011-02-27
[여행정보] 가평으로 놀러 오세요!
경춘선복선전철 개통으로 실질적인 수도권으로 부상하며, 떠오르고 있는 녹색관광도시 가평군의 가볼만한 관광지를 소개한다.연인산 다목적캠핑장▶ 북면 백둔리에 있는 연인산 캠핑장은 빼어난 경관을 자랑하는 연인산 자락에 위치해 휴식과 사색은 물론 삼림욕도 즐길
안시현 기자   2011-02-24
[방송/연예] MBC 드라마 선덕여왕, 뮤지컬 표절했다.
MBC 드라마 ‘선덕여왕’이 전문가에 의해 표절이라고 결론이 났다.지난해 1월 뮤지컬 제작사 김지영 대표는 창작 뮤지컬 ‘무궁화 동산 선덕’과 드라마 ‘선덕여왕’이 내용이 세 가지 면에서 유사하다는 것을 근거로 표절이라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해 16일
안시현 기자   2011-02-17
[방송/연예] 혼성그룹 '자자' 유니나, 법정문제 모두 해결
혼성그룹 자자의 유니나가 자신의 사진을 무단으로 사용한 광고성 블로그 대행사을 모두 고소취하 했다.지난 5개월간 법정문제로 마음고생을 했던 유니나는 “홀가분한 마음으로 노래와 연기을 할 수 있어 너무행복 하다”며, “또 2010년을 잘 마무리 할 수
안시현 기자   2011-02-15
[방송/연예] 전도연, '하녀'로 '영화배우' 대상
'칸의 여왕' 전도연이 제2회 대한민국 서울문화예술대상에서 '영화배우' 대상 수상자로 선정됐다.전도연은 28일 열린 제2회 대한민국 서울문화예술대상에서 영화 '하녀'(감독 임상수)로 '영화배우'부문 대상을 수상하게 됐다.이외에 '영화감독' 대상은 '부
안시현 기자   2011-02-15
[북&씨네] ‘뛰어난 캐릭터’와 ‘엉성한 이야기’ <조선명탐정 : 각시투쿠꽃의 비밀>
조선명탐정(이하 ‘’)은 많은 부분에서 황정민이 주연했던 을 떠올리게 한다. 시대적 배경, 캐릭터 등 유사한 부분이 많이 보인다. 그러나 이 영화가 에 비해서 진보했다고 보기에는 의문이 든다.조선에 새로운 개혁바람이 불었
안시현 기자   2011-02-14
[북&씨네] 거대한 스케일 속에 안일한 이야기 <상하이>
<상하이>는 1941년 진주만이 일어나기 직전 상하이를 배경으로 펼쳐진 사랑과 배신의 애증사다. 상하이의 배경을 고스란히 옮겨놓은 무대와 배우, 감독 등 스케일면에서 많은 기대를 모았던 작품이기도 하다.상하이 항구에 막 배가 도착한다. 미 정보요원 신
안시현 기자   2011-02-14
[북&씨네] 청춘들을 위한 위로 <아프니까 청춘이다>
서울대학교 김난도 교수는 '아무리 독한 슬럼프 속에서라도, 여전히 너는 너야' '슬럼프' 등의 글을 네이버와 싸이월드에서 수많은 청춘들의 가슴을 울렸다.아프니까 청춘이다는 김난도 교수가 여러 매체에 기고했던 글을 비롯한 총 42편의 글을 묶은 책이다.
안시현 기자   2011-02-14
[북&씨네] 통쾌한 액션과 발랄한 영웅이 만난 블록버스터<그린호넷>
은 1960년대 TV 시리즈로 먼저 선보였다. 특히 이 영화는 등 서정적인 이야기로 주목받았던 미셸 공드리 감독이 만드는 블록버스터 영화라는 점에서 눈길을 끌었다.특히 3D로 제작된 블록버스터라는 점과 로 한국에도 잘 알려진 주걸륜이 주연을 맡아 관객
안시현 기자   2011-02-06
[북&씨네] ‘배우’의 틀안에 갇히다 <걸리버 여행기>
잭 블랙은 코미디로 대변되는 배우이다. ‘스쿨 오브 락’으로 대변되는 그의 영화들을 코미디라는 틀안에서 다양하게 변주된다. 즉 잭블랙이라는 배우의 이름만으로 우리는 영화에서 ‘웃음’이라는 것을 기대하게 된다는 것이다.그러나 영화가 배우의 힘만으로 만들
안시현 기자   2011-02-06
[맛집·멋집] [경기도/가평] 끈과끈사이
경기도 가평군 가평읍 하색리에 위치한 “끈과끈사이”는 1997년에 개업한 카페로 차와 식사를 하며 포켓볼을 즐길 수 있는 곳이다.영업시간은 오전11시에서 오후24시까지이며, 휴무일은 연중무휴이다. 신용카드와 전화예약, 음식포장이 가능하며, 가족, 연인
안시현 기자   2011-02-06
[북&씨네] 국내 설 연휴 극장가는 ‘코미디’ 열풍
설 연휴 극장가에선 코미디 영화들이 돌풍을 일으켰다.지난 27일 나란히 개봉한 ‘조선명탐정:각시투구꽃의 비밀’(감독 김석윤)과 ‘걸리버 여행기’(감독 롭 레터맨), ‘평양성’(감독 이준익) 등이 주말 박스오피스 1~3위를 기록했다.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안시현 기자   2011-02-06
[여행정보] 겨울이 돌아왔다!
겨울이 돌아왔다. 눈의 계절 겨울에 가장 어울리는 여행지가 강원도일 것이다. 많은 스키장과 산들이 밀집해 있는 강원도는 스키와 겨울산을 즐기기에 안성맞춤이다.많은 눈이 내리면서 일찌감치 스키장들은 개장했다. 지난달 12일 용평 리조트를 시작으로 대부분
안시현 기자   2011-01-26
[북&씨네] 좋은재료로 만든 인스턴트 음식 <심장이 뛴다>
한 중년 여성이 뇌사상태로 병원에 실려온다. 연희(김윤진)는 심장병 딸을 살리기 위해 그 여인의 심장이 필요하다. 이를 위해 그녀는 양아치 아들 휘도(박해일)에게 거액을 주며 거래를 제안한다. 그러나 휘도는 엄마가 쓰러진 진짜 이유가 하나 둘 밝혀지면
안시현 기자   2011-01-16
[북&씨네] 결말이 주는 긴 여운 <헬로우 고스트>
차태현이라는 배우는 충무로에서 전형적인 연기를 보여주는 몇 안되는 배우다. 변해야 한다는 강박관념에서 벗어나 밝고 경쾌한 영화를 선호하는 그의 연기는 배우라는 존재만으로도 영화의 성향을 짐작하게 해준다. 역시 그와 같은 맥락에 있는 영화다.고아로 어
안시현 기자   2011-01-16
[북&씨네] 나홍진 스타일의 완성 <황해>
나홍진 감독에게 는 영광이기도 하지만 족쇄이기도 하다. 그 한편으로 그는 충무로의 기대주로 급부상했지만 그가 넘어야 하는 한계이기도 하기 때문이다. 그러기에 김윤석 ․ 하정우 ․ 나홍진이 다시 호흡을 맞춘 는 더욱 기대작으로 손
안시현 기자   2011-01-16
[북&씨네] 긴 영화를 이끄는 짧은 웃음 <라스트 갓파더>
2007년 로 한국 사회의 뜨거운 감자로 떠올랐던 심형래 감독이 4년만에 새로운 영화로 돌아왔다. 라스트 갓파더는 그가 가장 잘 하는 장르의 영화이다. 그는 영화에서 슬랩스틱 코미디의 1인자로서의 면모를 유감없이 보여준다. 누가 봐도 남다른 영구(심형
안시현 기자   2011-01-16
[북&씨네] 1월 10일 박스오피스
‘라스트 갓파더’가 2주째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키며 개봉 14일 만에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김윤진, 박해일 주연의 영화 ‘심장이 뛴다’는 같은 기간 31만8414명(누적 46만4429명)을 모으며 개봉 첫주 2위에 올랐다. 3위에 오른 헬로우고스
안시현 기자   2011-01-16
[북&씨네] 김용철 변호사의 '삼성을 생각한다'
삼성은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기업이다. 그러나 ‘삼성 공화국’이라는 농담이 당연하게 들릴 만큼 삼성이 대한민국에서 갖는 지위는 국가를 뛰어넘는 듯 보인다.그러던 2007년 삼성 비리 사건이 온 나라를 들썩인다. 삼성의 구조본의 법무 팀장으로 제직했던
안시현 기자   2010-12-2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가평군 가평읍 연인2길 14 심천빌딩 3층 가평저널 | Tel 031-582-9743 | Fax 031-582-2129 | 사업자등록번호 : 132-81-75864
등록번호 경기 아 50160  | 등록일자 2010.11.12  | 발행일자 2010.12.15  | 발행인 최미경 |  편집인 황호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황호덕
Copyright © 2013 가평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pjn2011@naver.com
가평저널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